:::한국축구신문:::
로그인 |  회원가입 |  구독신청
HOME  >>  인터뷰
  
<백운기>이석경 감독(부산정보고)
Q. 백운기대회 첫 우승을 차지했다. 소감은? - 이루 말할 수 없이 기쁘고 하늘을 날아갈 것 같다. 고생한 선수들이 너무 자랑스럽다. 또한 주위의 분들이 도움을 많이 주셔서 우승을 차지한 것 같아 감사를 전한다. Q. 다크호스에서 우승까지 차지했다. 비결이 무엇인가? - 예선전에는 1,2학년 2~3명이 베스트 멤버…
  
<춘계대학연맹전>준우승- 김광진 경희대 감독
Q.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다. 소감 한마디 부탁한다. - 오늘은 전체적인 부분에서 조직적으로 맞아 떨어진 것이 하나도 없다. 수비, 미드필드, 공격까지 원활하게 이뤄지지 못했다. 최근 몇 년간 경기를 한 것 중에 오늘이 가장 못한 경기가 아닐까 생각된다. Q. 오늘 패인을 꼽자면? - 지난 준결승에서 연장전까지 …
  
<춘계대학연맹전>우승 일등공신-최성근(고려대)
Q. 올해 첫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. 소감은? - 동계훈련부터 착실히 훈련을 받아 최상의 컨디션으로 대회에 임했고 우승이라는 값진 결과를 얻어 말할 수 없이 기쁘다. 이런 중요한 경기에 출전시켜주신 서동원 코치님께 감사드리고 싶다. Q. 우승을 견인한 선제골을 터트렸다. 당시 상황은? - 프리킥 상황에서 볼이 수…
  
<춘계대학연맹전>
Q. 우승 소감 한마디 한다면? - 우선 28년 만에 우승을 할 수 있어서 기쁘고 무엇보다도 코칭스태프와 선수들이 하나로 뭉쳐 우승을 이뤄서 더욱 기쁘다. 춘계연맹전 우승을 위해 선수들이 동계훈련을 더 열심히 했는데 그 훈련의 땀방울이 우승이라는 결실로 이뤄져 무척 기쁘다. Q. 우승과 동시에 최우수선수상까지…
  
<춘계대학연맹전>서동원 고려대 감독대행
Q. 28년 만에 우승이다. 먼저 소감 부탁한다. - 무엇보다 한국축구의 수많은 업적을 남기신 훌륭한 선배님들의 뒤를 이어 28년 만에 춘계대학연맹전 우승을 차지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열심히 뛰어준 선수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. Q. 전반에 2골 넣으면서 경기를 쉽게 풀어나갔는데 특별한 작전을 들고 나왔나? …
  
<춘계고등연맹전>대신고 임근재 감독 인터뷰
Q.대신고 감독 부임 후 첫 우승 축하한다. 우승 소감은? -우선 동계훈련 기간 선수들이 열심히 해줘 올 해 첫 대회부터 좋은 결과가 있었다고 생각한다. 선수들이 누구라고 할 것 없이 모두 다 잘해줬다. 지난해 우리가 추계 연맹전과 서울시장기 등 저학년부에서 우승을 해서 그 선수들이 성장한 올 해는 전력이 좋다. 또…
  
<춘계고등연맹전> 최우수선수상 대신고 김철연 인터뷰
Q.우승 소감은? -힘들게 우승을 해서 인지 더 기쁘다. 주장을 맡으며 나를 잘 따라준 동료들과 그리고 1, 2학년 후배들에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. 모두 다 맡은 바 최선을 다해서 우승을 차지 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. Q.승부차기 끝에 이겼는데 우승을 예감했나? -승부차기 까지 갈 거라고는 예상하지 못했었다. 하지…
  
김천시 축구협회 박판수 회장 인터뷰
지난 3월 19일부터 경북 김천에서 펼쳐졌던 ‘제47회 춘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’이 30일 승부차기까지 가는 대 혈투 끝에 대신고의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. 지난해부터 전국적으로 들이닥친 구제역으로 인해 춘계연맹전 역시 개최 예정지역에서 난색을 표하며 여러 번의 개최지 변경이 일어난 끝에 김천에서 개최됐다. …
  
서울시청 서정호 감독 인터뷰
Q. 개막전 경기를 치른 소감은? - 지난해 수원FMC와 다섯 번 맞대결에서 한 번도 못 이겨봐서 올해 첫 게임에서 부담이 컸다. 비긴 것도 큰 소득이다. 오늘 경기에 앞서 선수들에게 부담감 없이 경기를 펼치라고 한 것이 주효했다. 당초 예상했던 것 보다 우리 선수들이 좋은 경기를 펼쳤고 후반에 역전 당하고 바로 따…
  
<통일대기> 오산정보고 하재철 감독 인터뷰
Q. 우승 소감은? - 항상 선수들이 잘해줘 우승 할 수 있었다. 우승은 하면 할수록 좋은 것 같다. 지난 동계훈련을 통해 올 시즌 전술을 4-2-3-1로 바꿨는데 선수들이 빨리 새로운 전술에 적응을 마쳐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. Q. 결승전에 앞서 선수들에 주문한 사항은? - 화천정산고 역시 강한 팀이기 때문에…
  
<통일대기> 한밭여중 박지혜 감독 인터뷰
Q. 창단 첫 우승 축하한다. 우승 소감은? - 정말 너무나 좋다. 우리 팀이 1999년 창단하고 12년 동안 우승과는 거리가 멀었었다. 나 역시 팀을 맡은 지 3년 정도 됐는데 첫 우승이다. 정말 뭐라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기쁘다. Q. 예선에서 오주중에 졌었는데, 결승에 앞서 선수들에 어떤 주문을 했나? - 상대가 강…
  
<통일대기> 신하초 장동진 감독
Q. 우승 소감은? - 어린 선수들이 매 경기 정말 열심히 해줘서 이길 수 있었다. 올해 첫 전국대회인 만큼 욕심이 났던 것이 사실인데 우승을 차지해 너무나 기쁘다. 조태균 이천시축구협회 회장님을 비롯해 이인재 신하초 교장선생님 등 항상 아낌없는 지원과 성원 그리고 격려를 보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이 자리를 통…
  
이장관 신임 감독 “용인대 돌풍 이제 시작”
K리그 출신 이장관(38)씨가 용인대 축구부 감독에 취임했다. 이장관 감독은 지난 5일 용인대에서 선수단, 학부모, 대학관계자 등 1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신임 감독으로 취임했다. 이 감독은 아주대를 졸업하고 1997년 프로축구 부산 대우 로얄즈(현 부산 아이파크)에 입단해 프로선수생활을 시작했고 2008년 인천 유…
  
<통일대기> 화천정산고 김기선 감독 인터뷰
Q. 개막전 승리 소감은? - 우선 같은 강원도 지역 라이벌인 강일여고와 경기에서 이겨 기쁘다. 오늘 대체적으로 선수들이 주문했던 대로 잘 따라와 이길 수 있었다. 나름 만족스러운 경기였다. Q. 경기 전 선수들에 어떤 주문을 했나? - 기회가 오면 반드시 득점을 올릴 수 있도록 집중력을 가지고 경기에 임하라…
  
<FK리그> 득점왕 신종훈(FS서울)
Q. 리그 우승과 함께 득점왕에 올랐다. 소감은? -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득점왕에 올라 너무 기쁘다. 하지만 이것은 나 혼자 잘해서 수상한 것이 아니라 팀원들의 많은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. 혼자만의 득점이 아닌 팀원과 함께하는 득점이라고 생각하며 팀원들께 감사하다. Q. 다득점 할 수 있는 비결이 있다…
   11  12  13  14  15  16  17  18  19  20    
맨위로
SMS 알림

프로축구연맹 김완태심판 ..
목포공고 축구부 후원회 개..
신태인중 축구부 후원회 개..

스타스포츠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02-3127-0410